코로나19의 역설…교회도 적응하고 변화할 때매일 코로나19와 관련된 기사들이 쏟아져 나오고 있고 코로나19 단어가 수십 번, 수백 번 나올 때도 있다. 그렇다고…
예배도 방역도 철저히정부가 4월 22일 ‘사회적 거리두기’ 이후 개인과 공동체가 지켜야 할 ‘생활방역 5대 수칙’ 초안을 제시했다. 3월 22일 시작된 사회적 …
감염 예방과 극복, 일상으로정세균 국무총리는 4월 20일 코로나19 첫 환자가 발생한 지 석 달을 맞아 국민들을 격려하고 완화된 ‘사회적 거리두기’도 착실히 …
교육환경 선진화의 첫 단추코로나19의 확산을 막는 가장 좋은 방법은 ‘서로 만나지 않는 것’이다. 때문에 교회, 학교, 학원, 운동센터 같은 사람이 일정 수준 …
모두를 위한 방송예배가 필요하다코로나19와 관련한 질병관리본부(부장 정은경)의 브리핑을 보면 누가 단에 오르든 그 곁엔 수어 통역자가 함께 한다. 국민의 안…
교회 조직의 힘 보여야 할 때정부가 4월 5일까지 예정됐던 ‘고강도 사회적 거리두기’를 4월 19일까지 2주간 더 연장하기로 했다. 이에 따라 운영 중단이 권고…
위기일수록 듣는 자세로“감동이 없는 백성은 망한다”는 말이 있다. 감동은 느낌에서 오고 판단을 유도한다. 그리고 행동을 강화한다. 하지만 요즘 우리 모습에…
다양한 온라인 콘텐츠 필요국내에서는 코로나19 감염자 수가 점차 안정화 되고 있지만 해외에선 오히려 증가 추세다. 특히 재외국민이 입국하는 과정에서 확진자…
사회적 거리두기에 적극 동참 필요지금 한국은 ‘사회적 거리두기’가 한창이다. 사회적 거리두기는 감염병 확산 억제를 위해 권장되는 예방법 중 하나다. 사람…
지금은 희망을 나눌 때코로나19로 희망이 보이지 않는 지금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온정의 손길이 이어지고 있다. 연예인들의 기부가 이어지고 있고 이름을 밝히…
작은 손길과 온정이 바이러스 퇴치코로나19 사태가 심각하다. 한때 코로나19로 인한 감염자가 크게 늘지 않고 기간도 짧지 않았지만 상황이 완전히 달라졌다. 이…
혐오보다는코로나19가 급속도로 퍼지면서 많은 감염자가 나오는 상황으로 모두가 힘든 시기를 겪고 있다. 예정돼 있던 각종 행사들이 취소되거나 연기되고 있고 …
개인위생 관리가 먼저중국 우한에서 2차 전세기로 귀국해 충남 아산에서 격리 생활을 한 교민 334명이 2월 16일 모두 퇴소하면서 코로나19로 긴장하던 사태가 진…
북한이탈주민이 북한선교의 시작최근 연내 북미 3차 정상회담에 대한 전망이 어두워진 상황에서 남북 대화의 필요성이 대두되고 있다. 특히 최근 전 세계를 위협…
염려보다 열심이 우리의 자세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사망자가 3일 0시 기준 361명으로 급증하면서 2003년 사스(SARS) 사태 당시의 인명 피해 규모(중국 본…
재림교회 건강기별, 현대 의학으로 조명해야영적인 면을 강조하는 것이 종교의 일반적 특성임에도 불구하고 재림교회는 초창기부터 육체적인 건강의 중요성을 강…
예언자의 안목 필요종교가 한 사회를 이끌어가기 위한 절대적인 힘을 갖고 있다면 그것은 예언자적 안목과 식견에서 비롯될 것이다. 유대 사회의 선견자들은 민…
올바른 리더십이 필요한 때동중한합회 제38회 총회에서 대표자들은 강순기 목사를 신임 합회장으로 선출하고 새로운 임원진을 구성했고 경영위원회에선 동중한합…
교회의 본질을 기억하자전국 대학 교수들이 2019년 한 해를 돌아보며 올해의 사자성어로 ‘공명지조’(共命之鳥)를 선정했다. 공명지조는 ‘아미타경’(阿彌陀經…
성장엔 값이 필요하다한 해가 저물고 있다. 어느 철학자의 말처럼 실로 인간은 시간과 더불어 사는 존재다. 인간의 의지와는 상관없이 시간은 흐르고 삶의 모든 …
 1  2  3  4  5  6  7  8  9  10    
 
주소 : 서울특별시 동대문구 망우로 21길 18, 302호 / 전화: 02)960-0690 / 팩스:02)968-2293 / 이메일: 3004news@hanmail.net /등록번호: 204-29-34632 Copyright ⓒ 재림신문. All rights reserved.